·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한민족사회 > 월드 코리언
한국 3.1운동 및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행사 칭다오서
//hljxinwen.dbw.cn  2019-03-08 09:38:42

  (흑룡강신문=칭다오)박영만 기자=주칭다오 대한민국총영사관에서 주최하고 칭다오한국인회에서 주관한 한국 3.1독립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기념 행사가 3월 1일 오전 10시 청양구 홀리데이인호텔 1층 대연회장에서 개최되었다.

  주칭다오 한국영사관, 칭다오한국인회 및 각 지역 한인회 임원진, 재중한국공예품협회 등 한인 직능단체 임원진, 칭다오조선족기업협회, 칭다오조선족여성협회 등 동포단체 대표, 지상사 및 각 한인동포 기업인 대표, 칭다오청운한국학교 학생 등 도합 560여명이 이날 기념행사에 참석하였다.

  10시 정각 칭다오한인회 정재웅 부회장의 사회로 경축행사가 막을 올린 가운데 3.1절 영상 방영 및 2개의 대형 태극기가 등장하는 퍼포먼스가 있었다.

  이어 한국 예술마당 살판 및 국악실내악팀 등 13명 인원이 출연한 타악 퍼포먼스의 출연이 이어졌다. 대고의 우렁찬 소리로 임시정부 100주년을 알리고 모듬북의 리드미컬한 연주로 지난 100년의 대한민국 역사를 돌이켜보고 미래의 희망찬 대한민국을 그려보기에 충분했다.

  동시에 해금, 가야금, 피리, 태평소, 장구, 신디사이저를 활용한 국악실내약이 대한민국의 대표 민요인 아리랑을 연주하여 식전 문화공연이 고조에 달하였다.

  국민의례에 이어 칭다오 한국영사관 박진웅 총영사가 대한민국 문재인 대통령의 기념사를 대독하였다.

  한국인 대표로 단상에 오른 칭다오한국인회 이덕호 회장은 “대한민국이 3.1운동과 임시정부 수립에 이어 민주주의를 확립하고 세계 12위의 경제대국으로 발전할 수 있었 던 것은 어느 날 갑지기 우리한테 그냥 주어진 것이 아니고 조국의 독립과 발전을 위해 공헌하신 선조들의 피와 땀이 원동력”이라면서 “다시는 나라 잃은 설음과 슬픔을 되풀이 하지 않고 선조들께서 흘린 피와 땀이 헛되지 않게 여러분들이 역사를 기억하고 열심히 공부하고 부강한 나라로 만들어 가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박진웅 총영사가 독립유공자이며 순국선열 건국훈장 수상자인 안치삼 선생의 손자 조선족 안성진 내외와 손진형 선생의 외증손녀 배정희에게 독립유공자 명패를 전달해주었다.

  행사 끝으로 일행은 한국의 독립운동가 박열 의사를 소재한 한 영화 “박열”를 관람하였다.


· 웨이하이 한국인들, 시대광장에서 3.1절 만세 삼창 외쳤다
· '3.8' 세계 여성의 날 기념 중외여성리셉션 베이징서
· [오늘의 운세] 3월 8일
· '배육문 잔류' 연변축구 다시 출발
· 국제유명음악대학 나온 조선족수재 "진정 음악을 사랑하는 인재 키우겠다"
· 기업인으로 성장해 고향건설에 한몫 하는 녀성
· [오늘의 운세] 3월 7일
· 습근평 주석, 내몽골대표단 심의에 참가
· 습근평 주석, 내몽골대표단 심의에 참가
· 시짱대표단 전체회의 매체에 개방
흥미로운 춘제 민속
2019개 눈사람, 얼음의 도시에 등장
송화강 할빈구간 결빙
붓으로 가을을 그리다
동영상
타향에 있어도 마음은 항상 고향에
'겨울왕국'은 여기...11만 얼음쪼각...
【미수다 연말기획】7개월간 양털눈...
절반 하늘이 아닌 더 큰 하늘을 떠이다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