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사회
6월 23일부터 디디순풍차 도시간 봉사 회복
//hljxinwen.dbw.cn  2020-06-23 10:26:55

  (흑룡강신문=하얼빈)6월 19일 디디(滴滴)회사에 따르면 지금까지 디디순풍차(顺风车) 업무가 전국 300개 도시에서 시운영을 재개해오는 가운데 6월 23일부터는 도시간 봉사를 회복하게 된다. 하지만 북경은 잠시 제외다.

  교통운수부는 18일 통지를 발부해 택시, 순풍차가 북경을 드나드는 업무를 계속해 잠시 정지하고 불법 운영 행위를 엄격히 조사처리하며 려객들이 불법 차량을 리용해 북경을 출입하는 것을 견결히 방지할 것을 요구했다.

  디디순풍차 사업부 총경리 장서는 디디순풍차는 해당 규정을 엄격히 준수하면서 승객이 디디순풍차로 북경을 나드는 것을 견결히 방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장서에 따르면 운전사와 승객의 쌍방 출행 안전을 담보하고저 디디순풍차는 이미 선로 리탈 알림, 전 로정 록음, 녀성안전 조수, 정보 확인 카드 등 면에서 기능을 최적화하고 역병 기간에 차주나 승객 모두 출행전 건강카드를 체크해야 한다.

  2018년 8월, 디디회사는 순풍차 업무를 전면 정지하고 정돈 개혁했다. 2019년 11월, 순풍차는 운영을 다시 시작했지만 도시간 봉사는 줄곧 회복하지 못하고 있었다.

  /길림신문


· 틱톡에 공개된 ‘조선의 일상’…궁금증 자극하는 200여편의 영상들
· 메시, 스페인리그 최다 득점왕 향해 성큼
· 중국 슈퍼리그 이르면 7월 18일 개막
· “세계 요가의 날” 야외요가활동 개최…진풍경 연출
· 장춘, 할빈 등 방향 17차 려객렬차 회복 운행
· 수험생 1071만명, 올해 대학입시 어떻게 치러지나?
· 中 질병당국 “베이징 집단감염, 이미 통제 상태”
· 8개 부문: 류학경로 통해 각 부류 인재 양성 견지하여야
· 라이브방송판매, 소비자권익 침해시 누구를 찾아야 할가?
· "'엄마가 범죄자냐'는 말까지"... '청년경찰' 영화사 상대로 승소 이끈 변호사
바이올린, 오래된것일 수록 명기인가
연길TV 2020년음력설야회 1월26일 ...
귀여운 흙인형 빚어 쥐띠해 맞아
제2회 '약속 2022' 빙설문화축제 북...
동영상
습근평 총서기, 서안교통대학 참관 ...
【미수다 100회 특집】중국조선족--...
【영상ㅣ미수다 제99회】유명한 조...
【영상ㅣ미수다 제98회】마늘 꼭 챙...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