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동포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조선어 > 문화 > 문화유산
룡강 무형문화재|발해 말갈 자수
//hljxinwen.dbw.cn  2021-05-28 14:11:00

발해 말갈 자수 제4대 전승인 손염령(孙艳玲).

  발해 말갈 자수(渤海靺鞨绣)는 목단강을 중심으로 하는 만족지역에서 전해져 내려오고 있다. 말갈은 만주 선조가 최초로 사용한 명칭으로 ‘삼림 속의 사람’이라는 뜻이다. 서기 713년, 속말 말갈(粟末靺鞨)은 각 부락을 통일시켰고 당시 부락 수령인 대조영(大祚荣)은 당현종으로부터 ‘발해군왕’이란 책봉을 받았고 나라를 세워 국호를 ‘발해’로 정했다. 발해국은 말갈족을 주체로 한 정권이며 ‘발해 말갈’이라고 불리기도 한다.

목계영괘수(穆桂英挂帅)

산골 아이(山娃)

  발해 말갈 자수는 발해국 시기의 ‘닭발 스티치’라는 전통 자수 스티치에서 기원됐는데 멀리서 보면 오각별, 가까이 보면 삼각형처럼 보인다. 오래동안 발전과 기예 개량을 거쳐, 발해 말갈 자수 장인은 현대 자수 기법을 결합해 ‘삼각 스티치’를 개발했고 자수 작품들을 더욱 감상적이고 예술적으로 만들었다.

호두모자를 쓴 아이(戴虎头帽的孩子)

  발해 말갈 작품은 주로 동북지역에 독특한 풍토인정과 자연풍경을 소재로 사용하는데 그림이나 사진이 따를 수 없는 빛의 반사 효과를 표현할 수 있다. 남방의 자수보다 발해 말갈 자수는 색갈이 더욱 화려하고 립체감이 강하며 기세가 웅장한데 북방 사람의 시원하고 소탈한 성격과 민족 정취를 충분히 나타내고 있다.

  /동북망 조선어채널

· 중국 각지, 다채로운 중양절 행사 개최
· 中 산서성 폭우로 문화재 피해 속출…문물부처, 긴급 보수 나서
· 전 성 28개 문화관광 중점 사업 완공 운영, 127억원 투자 완수
· 호창승, 할빈 치치할 대경서 조사연구
· 유년기 형제의 괴롭힘, 커서도 정신건강에 악영향
· 야식은 뭘 먹을까? 룡강 사람은 이렇게 답한다!
· 이런 승객들 전용통로 리용해 기차역 진입가능!
· 세계 눈의 날… 눈 건강 관리 어떻게?
· 연변촬영가협회 작품전 이번주 일요일 연변미술관서 개막
· 흑룡강, 스마트 양로 서비스 발전에 힘 기울인다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
주소: 중국 흑룡강성 할빈시 남강구 한수로 333호(中国 黑龙江省 哈尔滨市 南岗区 汉水路333号)
Tel:+86-451-87116814 | 广播电视节目制作经营许可证:黑字第00087号
(黑ICP备10202397号) | Copyright@hljxinwen.c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