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조선어 > 라이프 > 건강
이렇게라도 움직여라…심장병 예방하는 작은 습관 5
//hljxinwen.dbw.cn  2020-11-20 10:38:30

  앉아있는 시간이 길어지면 근육이 소실된다. 심혈관계 질환에도 걸리기 쉽다. 말 그대로 '하루에도 열두번' 앉았다 일어났다 번잡을 떠는 게 건강에는 좋다는 뜻이다.

  학교에서, 직장에서, 깨여 있는 시간의 절반 이상을 앉아 보내기 쉬운 현대인. 어떻게 하면 조금이라도 더 움직일 수 있을까?

  ◆ 통화 = 벨이 울리면 무조건 일어나 받는 걸 원칙으로 삼을 것. 방에서만 어슬렁거려도 대화하다 보면 백 보, 이백 보는 쉽게 걸을 수 있을 것이다. 사무실이라면 복도로 나가 통화를 하는 게 동료들을 배려하는 행동이기도 하다.

  ◆ 가사 = 장을 볼 때는 차를 몰고 마트에 가는 대신 걸어서 이 가게 저 가게 돌아보는 게 좋다. 마늘을 깔 때, 시금치를 다듬을 때, 마찬가지 빨래를 갤 때는 TV 앞에 앉는 대신 식탁이나 책상 앞에 설 것. 건강에 리로운 건 물론, 일의 능률 역시 올라가는 걸 느낄 수 있을 것이다.

  ◆ 밴드 = 앉아 있은 지 꽤 됐네? 생각이 들면 바로 일어나 체조를 할 것. 그냥 스쿼트를 해도 좋지만, 의자 근처에 운동용 밴드를 두고 눈이 갈 때마다 집어 팔을 단련하는 것도 괜찮은 아이디어다.

  ◆ 동영상 = 미국인들은 하루 평균 5시간 가까이 TV를 본다. 그리고 나이가 들수록 그 시간은 늘어난다. 한시간에 한번은 TV 앞을 떠나 목을 돌리고 허리를 두드릴 것. 스마트폰을 놓고 어깨를 풀어줄 것.

  ◆ 알람 = 뭔가에 몰두해 있을 때 외부 자극 없이 거기에서 벗어나기란 힘든 일이다. 그렇다면 한 시간에 한번, 알람을 설정하는 게 방법이다. 물 한잔만 마시고 다시 앉아도 괜찮다. 시계든 스마트폰이든 도움을 받아 습관이 될 때까지 계속할 것.

      /코메디

· 외교부, 중국경제의 안정적인 회생은 세계경제에 유리
· 습근평, 로동지들에게 "사회주의 건설자 후계자 양성에 기여할 것" 당부
· 건강하게 간식 먹는 습관 7가지
· 망상 속에 사는 폼페이오의 굴욕의 순방
· 나를 더 령리하게 만드는 식단은?
· 야부리 중국기업가포럼 영구 회의센터를 찾아
· 뜨거운 차·국물 ‘후루룩’, 몸에 암(癌) 키우는 습관
· 차갑고 시린데…수족랭증 완화에 좋은 한방차
· 눈보라와 맞서 싸우는 그들에게 경의 표시
· 시장감독관리총국, 2025년에 품질기초시설서비스체계 기본 구축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