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경제
중국지적재산권 종합발전지수 대폭 향상...광동 상해 강소 북경 절강 산동 6위권
//hljxinwen.dbw.cn  2020-09-16 14:00:04

  국가지적재산권국 지적재산권발전연구센터가 14일 발표한 <2019년 중국지적재산권발전상황 평가보고>에 따르면 2010년부터 2019년사이 전국 지적재산권종합발전지수는 100에서 279.2로 향상되였는바 종합발전의 효과가 뚜렷하고 지적재산권의 창조, 보호, 응용 등 ‘전 과정’발전수준이 대폭 상승했다고 한다.

  보고에 따르면 중국지적재산권보호효과는 사회대중들의 보편적인 인정을 얻었다고 한다. 2010년부터 2019년까지 중국지적재산권은 쾌속발전을 창조하고 품질과 효률의 안정적 향상을 창조했으며 지적재산권응용효익이 날로 뚜렸해지면서 경제사회발전을 힘있게 촉진시켰다고 한다. 2018년, 중국특허밀집형 산업증가액은 10.7조원에 달했고GDP에서 차지하는 비률은 11.6%, 판권산업의 업종 증가액이 GDP에서 차지하는 비률은 7.37%에 도달했다.

  이와 동시에 중국지적재산권 환경건설은 뚜렷한 진보를 이룩했다. 2019년, 특허대리(지점 기구 포함)와 상표대리 기구의 수효는 5.1만개로 증가되였고 특허권대리인은 2만여명으로 증가되였다. 지적재산권 담보융자도 지적재산권의 가치를 실현하고 중소기업, 령세기업을 위해 봉사하는 지적재산권 금융봉사의 중요한 모식으로 되였다.

  지역발전으로 보면 2019년 지적재산권종합발전지수가 전 6위권에 든 지역은 순서에 따라 광동, 상해, 강소, 북경, 절강과 산동이다. 국제비교로 볼 때 2014년부터 2018년까지 중국은 40개 평가모델국가중에서 지적재산권발전의 전반상황 순위가 20위로부터 8위로 뛰여올랐다.

  /인민넷 조문판


· 아프가니스탄 정부와 탈레반 등 파벌 평화협상 개시
· 8월 여러 경제지표 성장폭 년내 최초 상승 실현
· 세르비아 총리 화워이와의 합작 표시
· 교육부, 대학교 인재평가체계 재구성 위해 실제적 조치 취해
· 중국 전체 이미지에 대한 세계 호감도 지속 상승
· 중소학교 남성교원 모집 왜 어려울가?
· 이동욱X조보아, '구미호뎐' 환상의 커플..완벽 비주얼에 케미 폭발
· '아내의 맛' 정동원-헨리, 음악 천재들의 만남→서현진, 박은영♥김형우에 '육아 꿀팁' 전수
· 흑룡강성 가목사 탕원현의 '4색'관광
· 북경, 92곳 대학교서 학생 60만명 귀교
중국 드라마, 복합쟝르로 승부수
북경에서도 민족문화체험 즐길 수 ...
돈화시 2개 풍경구 국가 4A급으로 ...
청산녹수 속에서 요가 시연
동영상
습근평 총서기, 서안교통대학 참관 ...
【미수다 100회 특집】중국조선족--...
【영상ㅣ미수다 제99회】유명한 조...
【영상ㅣ미수다 제98회】마늘 꼭 챙...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