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포토채널 > 사회
사천성 대량산, 빈곤퇴치 사업의 절반을 짊어진 부녀자들
//hljxinwen.dbw.cn  2020-09-16 09:21:00
 
 

  현재, 사천성 빈곤퇴치 업무는 결승점을 앞두고 있고 마지막 고지는 대량산(大凉山)에 집중돼 있다. 한편, 대량산 지역 대부분의 청장년층이 일자리를 찾아 다른 곳으로 떠난 탓에 현재 현지의 중요 로동력은 부녀자들의 몫이 됐다. 따라서 각급 정부는 현지 부녀자들의 가내 취업과 전통 수공업의 연계 발전을 모색하면서 전통 수공예 발전, 공익성 일자리 창출, 집 근처 산업단지 취업 등 그들의 취업을 돕는 다양한 조치를 내놓았다. 이후, 부지런한 대량산의 부녀자들은 현지 빈곤퇴치 사업의 절반을 짊어졌다.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
document.write(unescape("%3Cscript src='//tongji.dbw.cn/webdig.js?z=1' type='text/javascript'%3E%3C/script%3E"));
document.write(unescape("%3Cscript src='//tongji.dbw.cn/webdig.js?z=1' type='text/javascript'%3E%3C/script%3E"));
document.write(unescape("%3Cscript src='//tongji.dbw.cn/webdig.js?z=1' type='text/javascript'%3E%3C/script%3E"));
ype="text/javascript">wd_paramtracker("_wdxid=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