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동포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조선어 > 라이프 > 요리
얼려먹어야 더 좋은 '오디'
//hljxinwen.dbw.cn  2020-09-09 09:13:34

  오디를 얼려야 혈관 건강에 리롭다는 것이 밝혀졌다. 미국 사우스다코타 주립대학교 식품학과 연구진에 따르면 안토시아닌 성분이 풍부한 과일을 얼렸을 경우 안토시아닌 농도가 증가한다고 밝혔다. 오디 속 안토시아닌은 심혈관 질환 예방에 도움이 되는 성분으로 오디를 얼렸을 때 영양 성분의 체내 흡수률이 높아진다. 오디를 얼릴 때 보라색이 진한 오디를 얼려야 혈관 건강에 더 큰 효과가 있다.

  오디와 궁합이 잘 맞는 식품은 ‘견과류’가 있다. 견과류와 함께 섭취하면 오디에 부족한 필수지방산과 필수 아미노산을 채울 수 있고 오디에 수분이 많아 퍽퍽한 견과류를 먹기 수월해진다.

  단 오디는 하루 섭취량이 100g을 넘지 않는 것이 좋다. 찬 성질을 지니고 있어 평소 아래배가 차고 설사를 자주 하는 사람은 일반인의 하루 섭취량보다 적게 먹는 것이 좋다.

  ◇ 오디물김치

  <재료>

  배추 1/2포기, 오이 1/2개, 파프리카 빨간색과 노란색, 사과 1/2개, 오디 2국자, 소금 1큰 술, 설탕 1큰 술, 생수 1L, 잣 한줌

  <만드는 법>

  ① 배추에 굵은 소금을 뿌려 20분간 절인다.

  ② 오이, 파프리카, 사과를 먹기 좋은 크기로 썬다.

  ③ 오디 2국자를 믹서에 넣고 갈아 준 뒤 채반에 받쳐 즙을 걸러낸다.

  ④ 소금 1큰 술, 설탕 1큰 술 넣고 간을 한다.

  ⑤ 채소를 넣고 생수 1L와 갈아 놓은 오디를 넣고 섞는다.

  ⑥ 잣 한줌을 뿌려 섞으면 완성.

  /매경헬스

· 북경 2022동계올림픽 주제 사진전 그리스 아테네서 열려
· "새 부지에 새 마을 건설하는게 꿈입니다"
· 18세 소녀가 할머니를 모시고 대학에 간 사연
· 호야속 식물의 락원 ‘운남성 룡릉현’
· 조선족 전지작가 최춘화, 개인작품집 제작
· ‘이웃절’로 민족 우애 돈독히
· 도문시 민족단결선진 집단과 개인 표창
· 가을 운치 듬뿍 담긴 룡강 관광 재개
· 본계시조선족중학교, 김치 제작 수업 진행
· "전과정 인민민주"는 진정으로 중국인민이 주인이 되는 것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
주소: 중국 흑룡강성 할빈시 남강구 한수로 333호(中国 黑龙江省 哈尔滨市 南岗区 汉水路333号)
Tel:+86-451-87116814 | 广播电视节目制作经营许可证:黑字第00087号
(黑ICP备10202397号) | Copyright@hljxinwen.c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