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흑룡강 > 중요뉴스
할빈원앙새 중국과학원서 발급한 ‘신분증’생겼다
//hljxinwen.dbw.cn  2020-07-31 13:15:41

  (흑룡강신문=하얼빈)최근 할빈시 조린공원의 유리온실내에서 7년 째 자발적으로 자비를 털어 원앙새를 보살피고 있는 자원봉사자 차춘호(조선족)씨가 한창 바삐 보내고 있다. 올해 조린공원에서 태여난 원앙새들에게 조류고리형표지를 달아주고 있기 때문이다.

  이러한 고리형 표지는 전국 조류고리형표지중심에서 보내온 것으로 총 166개이다. 이는 중국과학원 동북지리와 농업생태연구소에 배합하여 동북습지조류를 검측하기 위해 달아주는 것이다.

  조류고리형표지를 달아주기전에 차춘호씨는 원앙새마다 성별, 체중, 신장과 머리, 부리, 날개, 꼬리, 부척의 길이를 꼼꼼히 체크하여 기록을 해둔다.

  고리형표지의 번호는 ‘88’로 시작되는 네자리수로서 자원봉사자들이 원앙새들에게 이름을 지어줬다. 차춘호씨의 소개에 따르면 8837호 원앙새에게 지어준 이름 ‘경래(庚来)’는 경자년 할빈 조린공원에서 태여난 새끼원앙새가 거듭 성장하여 계속 조린공원에 와서 퉁지를 틀고 번성하기를 의미한다.

  기록부에 보면 8845, 8846호의 원앙새 이름은 조선어이다. 할빈도리조선족중심소학교와 할빈동력조선족소학교에서 공부하고 있는 자원봉사자 황주혜와 김요은 학생이 할빈원앙새에게 처음으로 우리말 이름을 지어준 것이다.

  중국과학원 동북지리와 농업생태연구소 왕강 부연구원에 따르면 고리형표지는 조류의 이주를 연구하는 전통적인 방법이고 또한 국가 및 지리정보를 포함하고 있다. 원앙새의 분포범위는 광범위하므로 우리는 고리형표지를 통해 조린공원의 원앙새들이 월동하는 지역이 어디인지를 파악할 수 있다.

  /본사기자


· 할빈원앙새 중국과학원서 발급한 ‘신분증’생겼다
· 아름답고 아이디어도 빛나! 중국 유명 대학 입학 통지서에 네티즌들 깜짝 놀라
· 칭다오동덕안과, 베이치아동중의원과 협력 조인식 체결
· 함께라서 즐거워요
· 옌타이한글학교 여름방학 온라인 수업 개시
· 배우고 충전하는 것은 자기를 알아가는 길
· 산둥 사수현 투자촉진국 기업가협회 방문
· [오늘의 운세] 7월 31일
· 심양 재직 중소학교 교사 ‘유상보충수업’ 엄숙히 처벌, 해고도 가능
· 비극 재연! 아동 문명관람 각별한 인도 필요해
아름답고 아이디어도 빛나! 중국 유명 대학 입학 통지서에 네...
안후이 구전 침수 피해 심각…이재...
빠리 에펠탑 재개방 준비중
바이올린, 오래된것일 수록 명기인가
동영상
습근평 총서기, 서안교통대학 참관 ...
【미수다 100회 특집】중국조선족--...
【영상ㅣ미수다 제99회】유명한 조...
【영상ㅣ미수다 제98회】마늘 꼭 챙...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