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국제
코로나 시대 아이디어…태국서 발로 층 누르는 엘리베이터 등장
//hljxinwen.dbw.cn  2020-05-20 15:33:00

(흑룡강신문=할빈) 태국의 백화점과 쇼핑몰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문을 닫았다가 2차 완화 조치에 따라 17일부터 다시 문을 연 가운데 한 쇼핑몰의 '코로나 시대 아이디어'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발로 가고자 하는 층수를 누를 수 있게 만든 엘리베이터 내 페달

  20일 온라인 매체 네이션 등 현지 언론 등에 따르면 방콕 시내 시컨스퀘어 쇼핑몰은 엘리베이터를 손을 대지 않고 발을 사용해 운행할 수 있도록 했다.

  코로나19 감염에 대한 우려로 사람들이 손으로 엘리베이터 층 누르기를 꺼린다는 데 착안한 아이디어다.

  실제 코로나19 환자가 급증할 때 태국에서도 누군가 침을 묻힌 손으로 엘리베이터 버튼을 만지는 영상이 공개되면서 시민들이 엘리베이터 버튼 누르기를 꺼리는 경우가 적지 않았다.

일부 콘도나 쇼핑몰에서는 이쑤시개 등을 엘리베이터 내에 비치해 손으로 직접 버튼을 누르지 않게 하는 궁여지책도 마련하기도 했었다.

 
엘리베이터가 오르고 내리는 버튼을 대신하는 페달이 설치된 모습

  네티즌들의 칭찬을 받은 시컨스퀘어 쇼핑몰은 이런 불편함에 착안했다.

  우선 엘리베이터 바로 앞에 손 세정제를 비치했다.

  여기서 그치지 않고 쇼핑몰 측은 엘리베이터가 올라갈지 또는 내려갈지를 결정하는 버튼을 발로 누르는 페달로 조작하도록 했다.

  또 엘리베이터 내부에도 열림과 닫힘은 물론 층수가 적힌 페달을 설치해 발로 누르면 자신이 원하는 층으로 갈 수 있도록 했다.

  쇼핑몰 측은 페이스북에 이런 장치로 대중 사이의 위생을 증진하면 코로나19 바이러스뿐만 아니라 다른 세균도 막을 수 있는 만큼, 전국적으로 쇼핑몰의 '뉴 노멀'(새로운 일상)이 되기를 바랐다고 적었다.

방콕 시내 다른 쇼핑몰에서는 페달을 밟아 손 세정제를 나오게 하는 디스펜서들도 설치돼 세정제를 담은 통조차도 직접 손대기를 꺼리는 고객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방콕 시내 한 쇼핑몰 입구에 설치된 터널 모양의 '위생문'

  이 밖에도 한 쇼핑몰은 소독 물질이 자동 분사되는 터널 모양의 '위생문'을 설치, 고객들이 건물에 들어오기 전 이를 통과하도록 해 방역 효과를 높이고 있다.

  출처: 연합


· 코로나 시대 아이디어…태국서 발로 층 누르는 엘리베이터 등장
· 희소식! 중국 과학자들 새 돌파 가져와
· 70개 도시 부동산 가격 발표! 이런 도시의 인상폭이 가장 커
· 【기고】준엄한 도전
· 【기고】참새
· 흑룡강과 길림의 코로나19가 호북과 다르다면서?
· 달라진 '량회', 주목할만한 7가지 부분
· 국제사회,제73차 세계보건총회 화상회의 개막식에서 한 습근평 총서기의 축사 적극 평가
· 량회 1년동안 민생에 이런 혜택이
· 中외교부, WHO총회에서 대만 관련 제안은 인심을 얻지못해
연길TV 2020년음력설야회 1월26일 만나요
귀여운 흙인형 빚어 쥐띠해 맞아
제2회 '약속 2022' 빙설문화축제 북...
오문 경찰 진효우: 1999년의 생일을...
동영상
습근평 총서기, 서안교통대학 참관 ...
【미수다 100회 특집】중국조선족--...
【영상ㅣ미수다 제99회】유명한 조...
【영상ㅣ미수다 제98회】마늘 꼭 챙...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