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국제
IOC "도쿄올림픽 내년 7월23일 개막 합의" 공식 발표
//hljxinwen.dbw.cn  2020-03-31 13:37:29

  

일본 도쿄도청에 걸린 2020 도쿄올림픽 로고 앞을 한 행인이 마스크를 쓰고 걸어가고 있다. 오는 7월 예정돼 있던 도쿄올림픽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내년으로 연기됐다.

  (흑룡강신문=할빈)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30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연기된 올해 도쿄올림픽을 내년 7월23일 개막한다고 공식 발표했다.

  IOC는 이날 성명을 통해 "IOC, 국제패럴림픽위원회(IPC), 2020 도쿄올림픽 조직위, 도쿄 지방 정부, 일본 정부가 제32회 올림픽의 새 일정을 합의했다"고 밝혔다.

  이어 "2020 도쿄올림픽은 2021년 7월23일부터 8월8일 열린다"며 "패럴림픽은 2021년 8월24일부터 9월5일까지 치러진다"고 전했다.

  IOC는 "새 일정은 보건 당국 및 대회조직과 관련된 모든 이들에게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으로 끊임없이 변화하는 여건과 혼란에 대응할 최대한의 시간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IOC는 "새 날짜는 2020년 당초 계획된 일정에서 정확히 1년 뒤"라며 "이번 연기에 따라 국제 스포츠 일정에 발생할 수 있는 혼란을 선수들과 국제경기연맹(IF)의 이익을 위해 최소화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은 "인류는 현재 어두운 터널 속에 있다. 2020 도쿄올림픽이 터널 끝의 빛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모리 요시로 도쿄올림픽조직위원장은 "역사상 처음으로 올림픽이 연기됐지만 일정 잡기는 미래 준비의 초석"이라며 "신속한 결정이 향후 준비 가속화를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고이케 유리코 도쿄 도지사는 "이제 목표로 할 새 일정이 구체적으로 잡혔으므로 도쿄도 정부는 안전하고 안심할 수 있는 대회 개최를 완벽히 준비하기 위해 모든 자원을 헌신하며 올림픽조직위, 일본 정부, 여타 이해관계자들과 긴밀히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지난주 일본 정부와 IOC는 코로나19 여파로 오는 7월 말 열릴 예정이던 2020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을 내년으로 연기하기로 합의했다. 양측은 늦어도 내년 여름까지 올림픽을 치르기로 한 바 있다.

  /뉴시스


· '희망을 심는 봄'... 오상 민락벌 벼모판 파종 한창
· 외교부 대변인, 외국기자 향해 허구픈 웃음 지은 리유
· 한국, 조선족 밀집지 린근 교회서 또 집단 감염...지역사회 확산 우려
· 美전문가, "미국 코로나19 감염자 백만명, 사망자 20만명 나올수도"
· 中외교부 화춘영 "괴상야릇한 말을 하며 비아냥거리는 사람들, 그들은 전염병퇴치 위해 무엇을 했는가?"
· 흑룡강성 고중3학년 4월 7일 개학
· 코로나19 극복 다룬 드라마 ‘다함께’제작
· 주말 2.5일 탄력 휴식제 실시 권장
· 택배원 사칭 개인정보 빼내는 신종사기 출현
· 연변대학 3월 30일부터 교직원들 학교 복귀 요구
연길TV 2020년음력설야회 1월26일 만나요
귀여운 흙인형 빚어 쥐띠해 맞아
제2회 '약속 2022' 빙설문화축제 북...
오문 경찰 진효우: 1999년의 생일을...
동영상
【미수다 100회 특집】중국조선족--...
【영상ㅣ미수다 제99회】유명한 조...
【영상ㅣ미수다 제98회】마늘 꼭 챙...
【영상ㅣ미수다 제97회】우리 이름...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