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국제
과학자 1만여명 ‘기후 비상사태’ 첫 선언
//hljxinwen.dbw.cn  2019-11-06 11:08:53

  (흑룡강신문=하얼빈) 전세계 과학자들이 “지구는 명백하고 분명하게 기후 비상사태에 직면해 있다”고 경고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해 반드시 이행해야 할 6가지 광범위한 정책 목표를 제시했다고 미 워싱턴포스트(WP) 등이 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153개국 1만1258명의 과학자들은 이날 ‘세계 과학자들의 기후 비상사태 경고’라는 새 보고서를 발표했다.

  바이오사이언스지에 발표된 보고서에서 과학자들은 “기후 위기가 부유한 생활 방식에 따른 과도한 소비와 밀접하게 연관돼 있다”며 “정책 입안자들이 관련 조치를 취하지 않았다”고 비난했다.

  과학자들이 공식적으로 기후변화를 ‘비상사태’라고 규정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WP는 전했다. 과학자들은 “우리는 과학자로서 있는 그대로 말해야 할 도덕적 의무를 지니고 있다”며 “인류가 방향을 바꾸지 않는다면 기후변화에 의해 ‘말할 수 없는 고통’이 야기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시드니 대학의 수석 저자인 토머스 뉴섬 박사는 “비상 사태란 우리가 탄소 배출량을 줄이고 가축 생산을 줄이며 토지 개간과 화석연료 소비를 줄임으로써 기후 변화의 영향에 대해 행동하거나 대응하지 않을 경우, 그 영향은 지금까지 경험했던 것보다 더 심각할 것이라는 것을 의미한다”고 말했다.

  보고서는 지난 40년 간 세계 기후 협상을 벌여왔음에도 불구하고, 사람들은 평상시처럼 사업을 해왔고 이 곤경을 대부분 해결하지 못했다고 말했다고 CNN은 보도했다. 이에 인류가 가장 비극적인 시나리오를 막기 위해서는 화석연료 교체, 메탄과 매연 같은 기후오염 물질의 배출량 삭감, 육류 섭취 감소 등이 필요하다고 했다. 이와 함께 생태계 복원 및 보호, 탄소없는 경제 구축, 가족계획 서비스와 여학생 교육 투자를 통해 인구 증가를 안정화시키는 것도 6가지 정책 목표에 포함됐다.

      /헤럴드경제


· 제2회 중국국제수입박람회 프레스센터 정식 운영
· 습근평 제2회 중국국제수입박람회 개막식 참석해 기조연설 발표
· 습근평 제2회 중국국제수입박람회 개막식 참석해 기조연설 발표
· 습근평, 상해서 캐리 람 홍콩 행정장관 만나
· RCEP 정상회의, 공동성명 발표…중대한 진척 선언
· ‘5대 개방 조치’ 재추진…중국이 선포한 것은?
· 미국 정부, '빠리협정' 퇴출절차 가동
· 습근평 주석, 제2회 CIIE 참석 외국 지도자들과 함께 박람회 현장 둘러봐
· 풀무원, CIIE계기로 2019년 매출 50% 신장
· [오늘의 운세] 11월 6일
성도지하철 ‘류동박물관’ 주제렬차 개통
커피콩으로 이어진 인연, 엘살바도...
제2기 국제 샤브샤브 식품산업회 중...
몽골 공연단, 중국 관객에게 승마 ...
동영상
제1회 오상조중 동문회 운동회 열려
【미수다 제83회--미녀 리포터의 할...
【미수다 제82회--리포터의 눈】동...
【미수다 연말기획】7개월간 양털눈...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