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스포츠·연예 > 연예
입시드라마 《작은 환희》 인기몰이
//hljxinwen.dbw.cn  2019-09-11 10:36:58

  (흑룡강신문=하얼빈) 최근 대학입시를 앞둔 고3 수험생들의 이야기를 다룬 드라마《작은 환희(小欢喜)》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동방위성에서 7월부터 방영중인 이 작품은 시청자들의 호평을 얻으며 시청률과 화제성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다 잡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 드라마는 북경의 중산층이 사는 아파트 단지를 배경으로 세 가정의 부모와 자녀들간의 입시를 둘러싼 갈등과 애환을 담아냈다.

  이 작품은 대규모의 제작비나 특급스타가 없이도 흥행몰이에 성공하면서 주목을 받았다. 특히 우리 나라 사람들이 관심이 많은 교육문제를 정면으로 다루면서 선풍적인 인기를 누리고 있다.

  황뢰(黃磊)와 해청(海清)이 드라마의 중심이 되는 방씨 일가 부부의 역할을 맡았다. 이 부부의 시각으로 세 가정의 이야기가 묘사된다.

  결국 세 가정의 자녀들은 자신들이 희망하는 대학 진학에 성공하면서 드라마는 ‘해피 엔딩’으로 종료된다.

  드라마의 제작자는 “대학진학은 아이들이 가족과 리별하는 과정이다. 특히 부모립장에서는 입시가 아이들에 대한 부양의무를 완료하는 조그마한 ‘환희’가 될 수 있으나 입시라는 난제에 직면하게 되면서 가정 구성원들이 답안지를 적어내는 과정을 그려냈다.”라고 밝히며 제작 의도에 대해 설명했다.

  네티즌들은 “드라마가 가족 구성원이 입시에 대응하는 태도뿐만 아니라 일반 서민가정의 가족 관계를 깊숙이 다뤄서 공감이 됐다.”며 호평을 내리고 있다.

      /료녕신문


· 자율주행으로 고속도로 달리며 '쿨쿨'…美운전자 영상 또 논란
· 아나운서 3분 지각에 발칵한 왕건림
· 中, 도굴됐던 춘추시대 청동기문화재 일본서 반환받아
· "난 똑똑한 사람 이끈 바보"…신화 쓰고 알리바바 떠나는 마윈
· 화웨이, 독자 OS 탑재 스마트폰 내년 3월 출시 예정
· 알리바바 경영대학원 첫 아프리카 크로스보더 본과반 9월 개강
· 습근평 주석, 전국 교육분야 모범단체와 개인 대표 만나
· 신중국 수립 70주년, 공자학원 in 라틴아메리카
· 베이징세계원예박람회 '조선 국가의 날' 행사 개최
· 습근평 주석, 김정은에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창건 71돌 축전 보내
커피콩으로 이어진 인연, 엘살바도르인 남편과 중국인 와이프...
제2기 국제 샤브샤브 식품산업회 중...
몽골 공연단, 중국 관객에게 승마 ...
‘다시 걷는 장정길’ 위의 홍색문...
동영상
【미수다 제83회--미녀 리포터의 할...
【미수다 제82회--리포터의 눈】동...
【미수다 연말기획】7개월간 양털눈...
【미수다 제80회】...1950.1960.197...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