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국제
인도 74세 할머니 쌍둥이 출산…병원 측 "세계 기록"
//hljxinwen.dbw.cn  2019-09-10 10:08:50

   시험관 아기 시술로 자매 낳아…아버지는 80대

  쌍둥이를 출산한 74세 인도 할머니 만가얌마 야라마티(오른쪽)와 남편 라자 라오.

  (흑룡강신문=하얼빈) 연합뉴스에 따르면 인도에서 74세 할머니가 쌍둥이를 출산해 화제다.

  인디언 익스프레스 등 현지 매체는 인도 남부 안드라프라데시 주(州)에 사는 74세 산모 만가얌마 야라마티가 지난 5일 쌍둥이 자매를 낳았다고 7일 보도했다.

  산모의 출산을 담당한 의사 사나카얄라 아루나는 "산모는 제왕절개로 출산했다"며 "산모와 아기 모두 건강하다"고 밝혔다.

  1962년 시타라마 라자라오와 결혼한 야라마티는 늘 아기를 원했지만 생기지 않아 안타까워했다.

  그러다가 지난해 55세 산모가 인공 수정으로 아기를 얻었다는 뉴스를 접하고 희망을 가졌다.

  야라마티는 이에 난임전문 병원을 찾았고 지난 1월 체외수정을 통해 임신하는 데 성공했다.

  야라마티는 이미 폐경기가 지난 상태라 기증받은 난자와 남편의 정자 간 시험관 아기 시술(체외 수정과 배아 이식)이 이뤄진 것이다.

  야라마티는 "그동안 아기를 갖기 위해 여러 노력을 했고 많은 의사를 만났다"며 이제 내 삶에서 가장 행복한 순간을 맞게 됐다고 말했다.

  쌍둥이를 출산한 74세 인도 할머니 만가얌마 야라마티.

  해당 병원 의사들은 "야라마티가 세계 최고령 산모 기록을 세운 듯하다"고 말했다.

  병원 측은 야라마티가 고령인 점을 감안해 병원에 더 머물게 하며 건강 상태 등을 체크하기로 했다.

  인디언 익스프레스는 남편의 나이가 현재 80세라고 보도했고 일부 다른 매체는 82세라고 전했다. 야라마티의 나이도 일부 매체에서는 73세로 보도됐다.

  한편, 인도에서는 2008년에도 펀자브주에 사는 70세 산모가 역시 체외수정을 통해 출산한 바 있다.


· "구호로 악을 미화하지 말고, 이기심으로 홍콩을 납치하지 말아야"
· 중국 외교부, 李 총리의 러시아 방문 신시대 중러협력 격상 실현할 것
· 중화인민공화국 창건 70주년 기념주화 9월 10일 발행
· 습근평 주석, 중앙개혁전면심화위원회 제10차 회의 주재
· 중국 외교부, 중-이 친선협력 호혜상생 성과 이룩하도록 추동 용의 있어
· 왕의 네팔 외무장관과 회담
· [오늘의 운세] 9월 10일
· 중,조,러 어린이 특별공연 열렸다
· 서홍매교사, 가목사시 교육사업선진 개인상 수상
· 위해 남해신구에서 전해지는 훈훈한 사랑
커피콩으로 이어진 인연, 엘살바도르인 남편과 중국인 와이프...
제2기 국제 샤브샤브 식품산업회 중...
몽골 공연단, 중국 관객에게 승마 ...
‘다시 걷는 장정길’ 위의 홍색문...
동영상
【미수다 제83회--미녀 리포터의 할...
【미수다 제82회--리포터의 눈】동...
【미수다 연말기획】7개월간 양털눈...
【미수다 제80회】...1950.1960.197...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