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사회
콩으로 만든 인공고기 내달 중국 슈퍼마켓서 팔린다
//hljxinwen.dbw.cn  2019-08-13 08:43:05

  콜레스테롤 없고 맛·식감 진짜 고기와 비슷…월병 제품으로 판매

  (흑룡강신문=하얼빈)  중국에서 인공고기가 다음 달 슈퍼마켓 진열대에 등장할 것으로 보인다.

  12일 중국인민방송(CNR)과 환구시보 등에 따르면 베이징공상대학의 리젠 교수 연구팀이 식품회사와 함께 개발한 인공고기를 넣은 상하이 월병이 9월부터 판매될 예정이다.

  이 제품은 중국에서 개발된 1세대 인공고기라고 이들 언론은 전했다.

  대두로 만든 이 인공고기는 콜레스테롤이 없다. 외관과 냄새, 맛, 식감이 진짜 고기와 유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업체 측은 대다수 사람이 진짜 고기가 들어간 제품과의 차이를 잘 구별하지 못한다고 말했다.

  리 교수 연구팀이 개발한 첫 단계의 인공고기는 다진 고기를 쓴 만두나 완자다. 향후 기술이 더 발전하면 인조 스테이크나 갈비 등도 생산될 것이라고 리 교수는 말했다.

  글로벌 음식 브랜드들은 이미 인공고기를 개발해 상업화했다. 버거킹은 미국에서 인공고기로 만든 버거를 팔기 시작했다.

  버거킹에 인공고기를 제공하는 업체의 제품은 대두로 만든 것으로 외관이나 식감이 소고기와 비슷하다. 콜레스테롤 함량이 매우 낮으며 트랜스지방 함량은 '제로'이다. 원가는 진짜 소고기보다 약간 높다.

  중국 식품정보교류센터의 종카이 부주임은 앞으로 인공고기가 중국의 식탁에서 자리를 차지할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그는 "경제발전 이후 일부 중산층과 부유층의 건강과 음식 방면에 대한 요구가 유럽이나 미국과 비슷해질 것"이라고 예상했다.


· ​일본 경제보복에 '맞불'…韓, 백색국가서 日 제외
· 조주상인, "일대일로"와 광동홍콩마카오대만구 건설의 참여 기회 희망
· 중국 대외개방 확대 및 중대 조치 이행
· 조선 외무성, 홍콩 문제에 대한 중국 입장과 조치 전폭 지지
· [국제논평] 中日, 상호 복지 도모로 세계에 보다 많은 긍정에너지 주입해야
· 로인들의 애심으로 가꿔진 눈강벌의 꽃동네 룡선마을
· 할빈 지하철 공사 진척 순항
· '장려한 70년, 분투의 새시대' 대경시 소식공개회 열려
· 연길-청주 항공로 여름시즌 추가운행
· 조선어문 제13회‘정음상’평의총화대회 열려
제2기 국제 샤브샤브 식품산업회 중경서 열려
몽골 공연단, 중국 관객에게 승마 ...
‘다시 걷는 장정길’ 위의 홍색문...
중국 구이저우 츠수이, 천개의 폭포...
동영상
어르신들의 행복한 보금자리 마련
【미수다 제77회】ㅣ오늘은 세계 에...
【미수다 제76회】택배아저씨는 요...
【미수다 제75회】ㅣ야~야~야~야~ ...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