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라이프 > 관광레저
상하이 관광 축제 ‘업그레이드’로 국내외 관람객들에게 '빅재미' 선사
//hljxinwen.dbw.cn  2019-07-26 10:01:05

  (흑룡강신문=하얼빈) 2019년 상하이 관광 축제 조직위원회 회의에 따르면 2019년 상하이 관광 축제가 오는 9월14일부터 10월6일까지 열린다. 행사 기간에는 더 많은 국내외 관람객들이 국제적인 이벤트에 참여하여 즐거운 시간을 보내도록 하기 위해 100종류의 특별 행사가 마련될 계획이다.

  조직위원회에 따르면 세계 25개국과 지역에서 온 33개 공연팀과 국내외 유명 관광 목적지를 주제로 꾸민 대형장식카 25대가 상하이 관광 축제 개막식 및 개막 퍼레이드에 참가해 국내외 관람객에게 ‘시청각 향연’을 선사할 예정이다.

  주요 관광지 50% 타임할인 행사는 상하이 관광 축제의 ‘전통 보너스’로 꼽혀왔다. 올해는 성급 호텔, 고급 민박, 특색마을 등이 타임할인 행사에 합류해 공공문화장소, 박물관, 미술관 등과 합동으로 문화관광 혜택 행사를 벌인다.

  상하이는 관광 축제를 계기로 ‘일대일로’ 자매도시 관광 연합 보급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상하이에서 ‘일대일로’ 민속 문화전 개최와 ‘일대일로’ 연선국가 공연팀의 인기 명소 공연 상연 등을 통해 더 많은 관광객들이 ‘일대일로’ 연선의 정취를 느끼도록 할 계획이다.

  외국 관광객들이 중국 문화를 더 깊이 이해하도록 하기 위해 상하이는 ‘상하이 국제 가정의 날’ 카니발, ‘골목 투어’ 등 외국인 관광객과 국제 커뮤니티 주민, 국제학교 학생 등을 위해 특별 설계한 체험행사도 마련할 예정이다.

    /신화망 한국어판


· 알찬 여름방학 보내기: 천문관 견학
· 중국, 상반기 GDP 성장률 6.3%
· 뿌리를 살리면 기회가 있다
· 우울하고 무기력한 원인이 바로 ‘피’ 때문?
· 중국 극지 탐사 쇄빙선 '쉐룽2'호 첫 '귀가'
· 국가통계국 보고서: 중국 과학기술력 역사적 비약 실현
· 전자상거래 업계 후반전 도래…이용자 10억 육박
· "올 상반기 중조 교역 12억달러 넘어…전년比 14% 증가"
· 미국 3개 대학 "중국계 연구자 제약하지 말아야"…반발 확산
· 2020년 도쿄올림픽 메달 공개
몽골 공연단, 중국 관객에게 승마 묘기 선보여
‘다시 걷는 장정길’ 위의 홍색문...
중국 구이저우 츠수이, 천개의 폭포...
6•1 어린이날 앞두고 저장 창싱현...
동영상
미수다【朗读者】时间ㅣ3分7秒, 6分...
点赞黑龙江
미수다 제71회ㅣ수줍고 거절까지.. ...
미수다【보고싶은 내 고향 3부작】...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