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스포츠·연예 > 연예
한국 MBC 드라마 '이몽', 중국서 영화로 개봉
//hljxinwen.dbw.cn  2019-07-12 11:13:36
    中 미디어그룹, '이몽' 제작사와 영화판 계약
 
[이몽 스튜디오 문화전문회사 제공]

  (흑룡강신문=하얼빈) 한국 MBC TV 토요드라마 '이몽'이 중국에서 영화로 개봉된다고 연합뉴스가 전했다.

  12일 '이몽' 측에 따르면 중국의 미디어그룹 양광칠성그룹(陽光七星媒體)은 자사 계열사를 통해 드라마 제작사 '이몽 스튜디오 문화전문회사'와 계약을 체결, 중국 내 '이몽' 독점 채널배급과 영화 개봉에 합의했다.

  양광칠성그룹은 '이몽' 드라마판 중국 배급을 위해 방영허가 등 관련 업무를 전부 맡고, 상업영화 '이몽' 제작은 두 회사가 모두 나선다.

  영화 버전 '이몽'은 총 40부작인 TV 드라마를 재편집하는 방식으로 제작된다. 필요에 따라 영화에 들어갈 추가 장면 촬영이 있을 수 있다.  

  양사는 '이몽' 영화 제작과 중국 개봉을 위해 최대한 이른 시일 내 공동 태스크포스(TF)를 설치하기로 했다.

  우정(吳征) 양광칠성그룹 회장은 "개인적으로 조부가 상하이 임시정부 시절 김구 선생과 깊은 인연이 있다"며 "'이몽'은 임정 수립 100주년 기념드라마로서 한국과 중국 국민이 공유할 수 있는 일제강점기 역사를 다루기 때문에 한중 문화교류 차원에서 '이몽'은 꼭 성공해야 한다고 생각해 함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몽'은 일제강점기 조선을 배경으로 일본인 손에 자란 조선인 의사 이영진(이요원 분)과 의열단장 김원봉(유지태)이 펼치는 첩보 액션 드라마다. 오는 13일 마지막 회가 방송된다.


· 中 베이징서 쓰레기 분류 배출에 얼굴인식 기술 이용
· 모나코, 화웨이와 손잡고 5G로 전역을 커버한 글로벌 첫 국가로
· 조극지 국무위원, 리성철 조선인민보안성 참사 만나
· 파키스탄 총리 “경제상황 개선 도와 준 중국에 감사”
· 중국 첫 청소년 검색엔진 ‘Young’ 발표
· 낳기만 하고 키우지 않는’ 부모들, 이제부터 책임 추궁당한다
· 방학, 따뜻한 가정 선물
· 몸속 독소 막아내는 여름 과일
· 고향을 사람들이 즐겨 찾는 동네로
· 근면과 끈질긴 노력으로 평범치 않은 삶의 장 엮어
몽골 공연단, 중국 관객에게 승마 묘기 선보여
‘다시 걷는 장정길’ 위의 홍색문...
중국 구이저우 츠수이, 천개의 폭포...
6•1 어린이날 앞두고 저장 창싱현...
동영상
미수다【朗读者】时间ㅣ3分7秒, 6分...
点赞黑龙江
미수다 제71회ㅣ수줍고 거절까지.. ...
미수다【보고싶은 내 고향 3부작】...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