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국제 > 중국
중국어 반드시 배워야 할 외국어 2위... 23개국 성인 대상으로 조사
//hljxinwen.dbw.cn  2019-07-10 08:42:01

  (흑룡강신문=하얼빈) 최근 중국어가 반드시 배워야 할 외국어에서 2위를 차지해 그 중요성이 날로 더해지고 있다.

  영국 마켓 리서치 기업인 YouGov가 23개국 2만 5000명의 성인을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 이같이 나타났다고 신랑재정경제의 보도를 인용해 료녕신문이 전했다.

 ‘2019년 가장 공부해야 할 언어는 무엇인가’라는 내용에 응답자 대부분이 영어를 가장 최우선적으로 배워야 할 외국어로 꼽았다. 중국어(보통화)는 2위로 꼽혔고 중국인을 제외한 31%의 응답자는 “중국어는 아이들에게 중요한 자산이 되는 언어다.”라고 답한 것으로 알려졌다. 3위와 4위는 각각 프랑스어와 에스빠냐어가 차지했다. 프랑스인과 에스빠냐인을 제외한 나머지 응답자중에서는 약 3분의 1가량이 해당 언어가 중요하다고 답했다.

  세계적으로 영어가 가장 중요한 언어임에는 나라별로 차이가 없었다. 미국의 성인 73%는 영어가 가장 중요한 언어라고 답했고 그다음으로 에스빠냐어를 꼽았으며 중국어의 경우 세번째로 가장 유용한 언어라 답했다. 미국인중 28%는 자녀에게 반드시 중국어를 가르치겠다고 말했다.

  중국인 응답자중 83%는 영어를 가장 배워야 할 언어로 꼽았다. 그와 비슷한 81%의 응답자는 중국어 역시 배워야 할 언어라고 답했다. 중국을 제외하고 타이와 오스트랄리아에서 중국어에 대한 관심이 높았고 두 나라 모두 자녀 교육에 있어서 중국어가 매우 중요하다고 전했다.

  한편 언어번역 사이트인 Babbel 데이터에 따르면 지난해 세계에서 가장 많은 사람이 사용한 언어는 중국어라고 나타났다. 현재 약 10억명의 인구가 중국어를 사용하고 있고 그 뒤를 에스빠냐어와 영어 순으로 잇고 있다.

  /신랑재정경제


· 뮌헨 공자학원 설립 10주년 경축식 개최
· 일본 매체, 중국침략 일본군이 사용한 독가스 증거 공개
· 건강에 엄청 좋은데…평소 잘 안 먹는 음식
· 한땀한땀 정성으로 일상에 감성을 불어넣다
· 미국 '백악관'이 华西村에도 있네~
· 한국 배우 강지환 성폭행·추행 혐의로 긴급 체포
· [대림칼럼] 디아스포라의 명상학 개론
· [대상 수상작]죽음
· [초중부 금상]행복이 오던 날
· [소학부 금상]속심말
‘다시 걷는 장정길’ 위의 홍색문화해설원
중국 구이저우 츠수이, 천개의 폭포...
6•1 어린이날 앞두고 저장 창싱현...
모란꽃과 중국 도자기의 만남, 뤄양...
동영상
点赞黑龙江
미수다 제71회ㅣ수줍고 거절까지.. ...
미수다【보고싶은 내 고향 3부작】...
미수다【보고싶은 내 고향 3부작】 ...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