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사회 > 교육 > 학생작문
진정한 행복
//hljxinwen.dbw.cn  2019-06-13 10:39:49

백은서 (녕안시조선족소학교 5학년)

  (흑룡강신문=하얼빈)난 어릴때부터 물건을 선물로 받는것이 너무 행복했다. 하지만 이번일이 나의 그 마음을 360도로 확 바꾸어 놓았다.

  어제 학교에서 선생님께서 안 입는 옷, 인형, 신 등을 가져와서 불쌍한 친구들에게 기부한다고 하셨다.

  “쳇, 난 물건을 받는게 좋은데 ... 주기는 아까워!”

  나는 툴툴거리며 이것저것 골라봐도 남 줄것이 없었다. 하지만 어머니 성화에 못이겨 결국 내가 제일 아끼는 “친구”인 인형을 가지고 학교로 갔다.

  학교에 와 보니 친구들은 벌써 옷과 인형을 한아름 가져다 놓았다. 달랑 하나 들고 온 내가 좀 부끄러웠다. 그래도 내가 제일 아끼는 친구라 놓고 돌아설때 가슴이 아팠다.

  하지만 이상하게 나의 마음은 고무풍선마냥 푸풀어 올랐다. 제일 좋은 선물을 받았을때보다 더 행복하였다.

  아, 이것이 원래는 진짜 행복이였구나! 나는 나의 이 인형친구가 나를 대신해서 불쌍한 친구를 동무해줄것을 생각하니 웬지 달콤했다.

  남을 도와주는것이 이런 행복한 맛일줄은 몰랐다. 이 행복한 맛, 기쁨의 맛이 내 소학생활은 더 맛있게 만들어 주었다.

  /지도교원:황향숙


· 즐거운 답사
· 봄비
· 엄마의 사랑
·
· 진정한 행복
· 진달래
· 집청소
· 자랑스러운 우리 집
· 박성운 어린이의 아름다운 소행
· 녕안시조선족중학교 초, 고중 졸업식 거행
중국 구이저우 츠수이, 천개의 폭포를 가진 도시
6•1 어린이날 앞두고 저장 창싱현...
모란꽃과 중국 도자기의 만남, 뤄양...
칭다오, 임신부 교통카드 발급
동영상
매력적인 할빈의 여름
다이어트! 여자들은 평생 이걸 입에...
이거 없인 못산다...할빈의 도시 명...
【리포터】이기면 날 가져가라... ...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