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라이프 > 건강
수다의 힘, 중년 여성 수다 떨면 건강해져요
//hljxinwen.dbw.cn  2019-06-11 09:07:43

  수다의 힘, 중년 여성 수다 떨면 건강해져요

  (흑룡강신문=하얼빈) 중년 이후의 여성이 수다를 떨면 우울감은 줄고, 자기존중감은 높아진다.

  국내 한 대학교에서 연구한 바에 따르면 매주 두 시간씩 다른 사람들과 수다를 떤 그룹은 실험 전 23.68점이던 우울감이 20.37점으로 줄었고, 자존감은 25.34점에서 29.10점으로 올라갔다. 수다를 떨지 않은 그룹은 실험 전후 우울감(26점)과 자존감(20점) 점수 모두 변하지 않았다. 이같은 결과가 나온 이유는 수다를 떨면 비슷한 처지의 다른 사람과 동질감을 느끼게 되면서 우울함을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되기 때문이다. 정신의학 이론 중 하나인 미러링(mirroring·거울 보기)과도 관련된다. 미러링이란 나의 행동을 상대방이 따라 할 때 자존감이 높아지는 심리이다. 예를 들어, 어린이는 자신이 웃을 때 부모가 따라 웃어주면 자존감이 높아진다. 중년 여성이 친구들과 수다를 떨면 서로 맞장구를 쳐 주는 과정에서 미러링 효과가 나타난다. 반면, 혼자 일방적으로 떠들거나 주변 사람에게 짜증을 내는 건 정서 안정 효과를 내지 못한다.

  /헬스조선

  


· 중국 록의 代父 최건, 한국 DMZ를 찾는다
· 미국-멕시코 관세 추징 피면 협의 달성
· ETC 차량에 최저 5% 통행료 우대 제공
· 내년부터 우주정거장 여행 가능해진다…숙박료는 얼마?
· '칸 드레스 논란' 응옥찐, 등 훤히 드러난 시스루 드레스 "망신"
· 호주 주택시장, 12년 내 최악…시드니는 44.7% 감소
· 무역전쟁·달러강세 속 미국 제조업계도 '살얼음판'
· 목단강시 조선족소학교 한어글짓기교학 연구토론회 거행
· 김문학이 본 일본문화와 중국문화의 차이
· 통계수치, 중국 상대 인터넷 공격은 대부분 미국서 발동
6•1 어린이날 앞두고 저장 창싱현서 ‘민족 한가족’ 행사 개최
모란꽃과 중국 도자기의 만남, 뤄양...
칭다오, 임신부 교통카드 발급
흥미로운 춘제 민속
동영상
매력적인 할빈의 여름
다이어트! 여자들은 평생 이걸 입에...
이거 없인 못산다...할빈의 도시 명...
【리포터】이기면 날 가져가라... ...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