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사회
고부갈등의 비극…20대 며느리, 자녀 2명과 극단적 선택
//hljxinwen.dbw.cn  2019-05-16 10:24:31

  (흑룡강신문=하얼빈) 고부갈등 끝에 두 명의 아들과 극단적 선택을 한 여성의 사연이 알려져 안타까움을 사고 있다.

  중국 푸젠성(福建省) 장저우시(漳州市)에 거주했던 여성 석춘매 씨(29). 석 씨는 지난달 28일 자신의 4세, 7세 자녀와 집을 나선 후 거주지 인근 강가에 몸을 던져 생을 마감한 것으로 확인됐다. 석 씨의 남편 홍 씨의 가출 신고로 출동한 100여 명의 공안들의 수색으로 지난 1일 인근 강가에서 싸늘한 주검으로 발견됐다고 현지 유력 언론 관찰자망(观察者网)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지난달 28일 고부 갈등을 호소했던 석 씨는 두 자녀와 함께 가출한 상태에서 이 같은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가출 당시 석 씨와 자녀 2명이 담긴 인근 CCTV에는 강가 부근에 도착한 후 교각 아래를 내려다보는 석 씨와 그의 손에 안긴 아이들의 모습이 그대로 담겨 있다. 영상 속 석 씨는 왼손에는 큰 아들 샤오홍 군의 손을 잡고, 다른 한 손으로 막내를 품에 안은 채 강 주변을 살폈던 것으로 확인됐다.

  가출 직후 석 씨가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게재한 유서에 따르면, 평소 일자리를 찾아 도시로 떠난 남편 홍 씨를 대신해 아내인 석 씨가 자녀 두 명과 시아버지, 시어머니를 보살폈던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가사 일을 전적으로 담당했던 석 씨와 시어머니는 자주 고부 갈등을 일으켰고, 급기야 최근에는 시어머니 현 씨와 아내 석 씨가 주먹다툼을 하는 지경에 까지 이르렀던 것으로 전해졌다. 최근 고조된 고부 갈등으로 인해 아내 석 씨는 도시에서 일자리를 얻은 남편 홍 씨에게 도움을 청했으나, 원만한 화해가 어렵다고 여긴 석 씨가 이 같은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내 석 씨와 두 자녀의 시신이 발견된 직후, 남편 홍 씨는 “어머니와 아내의 갈등이 최고조일 때에는 두 사람이 주먹질을 하고 몸에 상처가 남을 정도였다”면서 “당시 현장에 없었기 때문에 어머니와 몸 싸움 중이었던 아버지가 아내를 벽 쪽으로 밀쳤고 아내는 책상 모서리에 팔을 심하게 긁히는 등의 사고가 있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는 “아내의 도움 요청에 대해 항상 효를 다해야 한다는 입장을 고수했다”면서 “지금 생각해보니 그 때 전적으로 아내의 편이 되어주지 못한 것이 후회된다. 고부 갈등이 있을 때마다 아내에게 참으라는 말만 했었다”고 덧붙였다. 사망한 석 씨의 여동생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형부가 고부 갈등에서 적절한 해결책을 제시하지 못했다”고 힐난했다.

  여동생은 “두 사람이 결혼할 당시 신혼집과 자동차 구입, 결혼식 비용 등으로 형부가 약 4만원의 비용을 지불했다”면서 “이에 대해 결혼 당시 시어머니와 시아버지 측은 며느리인 언니 석 씨에게 그 돈의 사용처를 추궁하곤 했다”고 증언했다.

  그러면서 “언니는 결혼 후에도 시댁 어른들을 모시기 위해 의류 상가에서 판매직을 하는 등 조카들이 출생하기 전 날까지 돈을 벌었다”면서 “그런데도 줄곧 시댁 어른들은 언니를 못마땅하게 여겼고, 이로 인해 고부갈등이 일어날 때마다 형부는 ‘아들’의 입장만 고수할 뿐, 남편으로의 적절한 해결책을 제시하지 못했다”고 울부짖었다.

  한편 사망한 석 씨의 유서에는 결혼 전 약 4년 동안 연애 기간 중 남편 홍 씨와 만남에 대해 감사하다는 인사가 담긴 것으로 확인돼 현지 네티즌들의 안타까움을 배가 시키는 분위기다.

      /료녕신문


· 미국 의원, 중국공민의 미국행 제한 립법 제안
· 마윈, UN 선정 세상을 바꿀 17인
· 세계 10배 수익률 종목 '아시아' 기업이 절반
· 각자 인생의 길 당당하게 가자
· 중국과학자, 호박에서 선사 해양동물 발견
· 中 선전, 올해 말까지 대중교통수단으로 헬기 도입 추진
· 자녀 지능 엄마 닮는다? 전문가들의 속시원한 답변
· [오늘의 운세] 5월 16일
· 2019 중국 500대 부자, 2위 알리바바 마윈…1위는?
· 베이징 1분기 총소비 108조원, 평가 기준 되는 3가지 지표
모란꽃과 중국 도자기의 만남, 뤄양 문화 상품 ‘모란자기’
칭다오, 임신부 교통카드 발급
흥미로운 춘제 민속
2019개 눈사람, 얼음의 도시에 등장
동영상
月光月光月光族 싫다, 싫어도ㅣ미녀...
목조중 학우들, 제자들 줄줄이 달려...
사랑이 뭐길래? 내가 받은 프로포즈...
오늘은 축구와 더불어 술이 좋은 아...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