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스포츠·연예 > 스포츠
英 축구스타 베컴, '운전중 휴대전화 사용'에 6개월 면허정지
//hljxinwen.dbw.cn  2019-05-14 09:54:30

  (흑룡강신문=하얼빈)  영국의 세계적인 축구스타 데이비드 베컴(43)이 운전 중 휴대전화를 사용한 사실이 드러나 6개월간 면허가 정지됐다고 연합뉴스가 전했다.

  9일(현지시간) AFP 통신, BBC 방송 등에 따르면 베컴은 이날 런던 남부 브롬리 치안판사 법정에서 열린 심리에 참석했다.

  앞서 베컴은 지난해 11월 21일 자신의 벤틀리 승용차를 운전하면서 휴대전화 통화를 하는 모습이 목격돼 기소됐다.

  이날 법정에서 베컴은 통화 사실을 인정했고, 6점의 운전면허 벌점을 받았다. 이로 인해 6개월간 면허가 정지됐다.

  아울러 750 파운드(한화 약 120만원)의 벌금이 부과됐다.

  베컴은 그동안 과속운전 등으로 여러 차례 문제를 일으켰다.

  지난해 1월에도 런던의 시속 40마일(약 64km) 제한속도 구간에서 59마일(약 95km)의 속도로 차를 몰다가 카메라에 걸렸다.

  그러나 속도위반 통보가 법에서 정한 14일 이내보다 하루 늦게 도착하면서 처벌을 면했다.


· 추자현-위샤오강 부부, 이달 말 결혼식·돌잔치
· 중러, 경제협력활성화로 량국 식탁 풍성
· 계절성 알레르기 완화하는 4가지 음식
· 중국, 유엔 회비와 분담금 전액 납부
· 중국, 금 소비 6년 연속 1위... 금 장신구 사랑 여전
· 농푸산천, 커피 시장 진출한다
· 일본 사립 야마나시대학 공자아카데미 설립
· 억만장자가 가장 많은 도시는? 항저우, 도쿄 눌렀다
· 중국 첫 5G안전협동혁신센터 설립
· ‘아시아문명 퍼레이드 및 아시아 미식 축제 ’ 개최
모란꽃과 중국 도자기의 만남, 뤄양 문화 상품 ‘모란자기’
칭다오, 임신부 교통카드 발급
흥미로운 춘제 민속
2019개 눈사람, 얼음의 도시에 등장
동영상
月光月光月光族 싫다, 싫어도ㅣ미녀...
목조중 학우들, 제자들 줄줄이 달려...
사랑이 뭐길래? 내가 받은 프로포즈...
오늘은 축구와 더불어 술이 좋은 아...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