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스포츠·연예 > 연예
한국 이영애, 대장금 꿈꾸는 스리랑카 소녀와 만나다
//hljxinwen.dbw.cn  2019-05-13 09:54:12

  EBS '글로벌 아빠 찾아 삼만리' 13일 방송

  (흑룡강신문=하얼빈) 한국 배우 이영애가 제주도 광어 양식장에서 일하는 스리랑카 가족과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EBS 1TV는 오는 13일 '글로벌 아빠 찾아 삼만리'에서 스리랑카 국적의 수랑가 가족과 이영애의 만남을 그린다고 10일 예고했다.

  수랑가는 사랑하는 아내와 어린 두 딸을 스리랑카에 두고 머나먼 한국에서 10여 년 동안 외국인 노동자로 살고 있다. 그가 사랑하는 가족 곁을 떠나 한국으로 온 것은 두 딸의 결혼 지참금을 마련하기 위해서다.

  스리랑카에서는 아직 여자가 결혼할 때 지참금을 가지고 가야 하고, 지참금을 가져가지 못한 여자가 또 딸을 낳으면 목숨까지 위험할 수 있다. 게다가 여자의 사회 참여율도 낮기 때문에 시집갈 때 제 몫의 재산을 가지고 가고, 그 재산을 또 딸에게 대물림해주는 지참금의 관행을 끊어내기 힘들다.

  이러한 환경 속에서 아빠와 단 3년밖에 살아보지 못한 12살의 큰딸 산자냐, 생후 6개월 만에 아빠와 헤어진 둘째 딸 피니디. 엄마는 지참금 때문에 고생하는 남편에게 미안해 온갖 부업을 하며 몸이 부서져라 일하며 모든 행복을 남편이 돌아올 때로 미뤄두고 있다.

[EBS 제공]

  하지만 산자냐는 이런 현실에서도 자신만의 꿈을 꾸고 있다. 공부를 열심히 해서 직업을 가진 당당한 여성으로 살아가겠다는 것이다.

  산자냐가 이렇게 자신만의 꿈을 가질 수 있게 된 것은 바로 한국 드라마 '대장금' 덕분이었다. '대장금'은 2013년 스리랑카에서 방영돼 99%라는 믿기 어려운 시청률을 기록했다. 산자냐 역시 10여 회나 '대장금'을 시청하며 '노력하면 새로운 삶을 개척할 수 있다'는 희망을 가졌다고 한다.

  이에 배우 이영애가 산자냐와, 그 가족과 만남에 기꺼이 나서 대장금처럼 당당하게 사는 법을 들려줬다. 한복도 선물했다고 한다.

  13일 밤 9시 45분 방송.

     /연합뉴스


· [오늘의 운세] 5월 13일
· 된장에 대한 두 가지 시선.. 암 예방 위해 어떻게 먹어야 할까
· 세계 각국, 미국의 대 중국 관세부과 조치 반대
· 베이징 동계올림픽 1000일 카운트다운, 테스트경기 곧 가동, 마스코트에 관심 폭발
· 일대일로, 중일한 협력심화에 보다 넒은 여지 제공
· 류학 부총리, 협력은 정확한 선택, 중대원칙 양보 못해, 추가관세 단호히 반대
· 2019 제1회 경남기업협의회 체육대회 및 간담회 개최
· 김인순 길림성작가협회 주석으로 당선
· 한국 뮤지컬 '유후와 친구들' 칭다오 첫 공연 성공
· 중앙라디오TV총국 다큐멘터리 "아시아 문명의 빛" 출시
모란꽃과 중국 도자기의 만남, 뤄양 문화 상품 ‘모란자기’
칭다오, 임신부 교통카드 발급
흥미로운 춘제 민속
2019개 눈사람, 얼음의 도시에 등장
동영상
月光月光月光族 싫다, 싫어도ㅣ미녀...
목조중 학우들, 제자들 줄줄이 달려...
사랑이 뭐길래? 내가 받은 프로포즈...
오늘은 축구와 더불어 술이 좋은 아...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