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로그인 ·회원가입 ·정보수정 | 일간지 | 주일특간 | 한국판 | 다국어무역 |   
 
   ·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기획-대림칼럼 더보기
[대림칼럼] 디아스포라의 명상학 개론
나 자신을 찾아간다는건 참 고요함과의 동행을 자처한 의미있는 일이다. 채바퀴 돌듯 바쁜 일상을 살아가고있는 현대인들에게 '나 찾아 떠나는 려행'이라는 타이틀이 참 이율배반적인 단어이기는 하지만...
[대림칼럼] 우리는 무엇이 되고 싶은가
불안한 시간들이 허공에 떠다니고 있다. 마치 뿌연 안개 같기도 하고 어슴푸레 밝아오는 려명 같기도 하다. 시간을 잡는 일은, 마치 모래시계와도 같이 조금씩 빠져나가는 것이 눈에 보인다.
[대림칼컴] 어느 조선족안해와 한국남편의 이야기
조선족 디아스포라문학의 대표적 작가 허련순의 『중국색시』는 그의 디아스포라 소설 3부작의 완결편으로서 격변의 시대에 국제결혼의 방법으로 한국사회에 뛰여든 조선족 녀성이 한국사회와의 모순충돌속에서...
[대림칼럼] '선녀'를 엿보다
'선녀와 나무군' 이야기는 우리에게 익숙하다. 예전에는 가족관계로만 보이던 것이, 최근에는 이 이야기를 들춰볼 때마다 재한 조선족들이 한국이라는 ‘친정’을 찾아온 ‘선녀’와 비슷한 신세에 처해있는 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든다.
[대림칼럼] 한국의 다문화 현상에 대한 단상
완연한 봄날에 산을 찾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산행에서 향유할 수 있는 즐거움은 숲속에 펼쳐진 자연을 감상하는 것이다. 등산객의 마음을 열어주고 눈길을 사로잡는 것은 곳곳의 나무에서 피여나는 다양한...
[대림칼럼]한국영화에 재현된 조선족을 말하다
20세기 말부터 시작된 국가 간 경계를 넘어선 인구이동의 확대라는 전 세계적 흐름과 신자유주의적 질서의 재편 과정에서 한국은 외국인 이주민 류입 증가와 함께 외국인 230만 시대를 맞이하였다.
[대림칼럼]대림(大林)은 한창 문학 리모델링 중
서울 대림동은 바야흐로 브랜드가 되어가고 있다. 차이나타운, 중국인의 먹거리 명소. 또는 서울시가 지원하는 문화 관광교류 명소, 관광단지…언론에서는 언제부터인가 '한국 속의 작은 중국'이라고 호칭하기 시작했다.
[대림 칼럼] ‘차별’에 대하는 자세
한국 개그 프로에는 심심찮게 조선족 캐릭터가 등장한다. 십 년 전쯤에 강성범의 과장된 몸짓과 우스꽝스러운 ‘연변말’로 “우리 연변에서는”으로 시작하는 ‘연변총각’이나, 이수지의“당황하셨어요, 고객님?”으로 시작되는...
홈-东北网
포토
동영상
미수다【朗读者】时间ㅣ3分7秒, 6分...
点赞黑龙江
미수다 제71회ㅣ수줍고 거절까지.. ...
미수다【보고싶은 내 고향 3부작】...
포토
몽골 공연단, 중국 관객에게 승마 묘기 선보여
‘다시 걷는 장정길’ 위의 홍색문...
중국 구이저우 츠수이, 천개의 폭포...
6•1 어린이날 앞두고 저장 창싱현...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
document.write(unescape("%3Cscript src='//tongji.dbw.cn/webdig.js?z=1' type='text/javascript'%3E%3C/script%3E"));
document.write(unescape("%3Cscript src='//tongji.dbw.cn/webdig.js?z=1' type='text/javascript'%3E%3C/script%3E"));
document.write(unescape("%3Cscript src='//tongji.dbw.cn/webdig.js?z=1' type='text/javascript'%3E%3C/script%3E"));
ype="text/javascript">wd_paramtracker("_wdxid=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