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스포츠·연예 > 연예
"영화만 봐라?"…홍상수X김민희 '강변호텔'도 은둔 행보
//hljxinwen.dbw.cn  2019-03-15 11:06:40

  (흑룡강신문=하얼빈) 한국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가 신작 '강변호텔' 개봉 때도 공식적인 활동을 안 할 것으로 보인다.

  오는 21일 언론시사회가 내정된 가운데 이번에도 두 사람은 기자간담회 및 홍보 활동에 나서지 않는다. 이날 시사회에서는 영화 상영만 있을 예정이다. 감독과 배우의 입을 통해 영화의 기획의도, 연출 특징 및 연기의 주안점 등을 들을 수 있는 자리는 없는 셈이다.

  두 사람이 국내에서 사실상 은둔 행보를 하는 것은 지난 2017년 개봉한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 이후 2년 째다. 당시 언론시사회에서 "사랑하는 사이"라고 밝혀 불륜 논란을 일으킨 이후 언론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고 있다.

  그러나 이후에도 왕성한 작품 활동을 이어갔고, 해외 영화제에는 참석하며 국내와는 상반된 행보를 보이고 있다. '강변호텔'은 두 사람이 협업한 6번째 영화다. 김민희는 불륜 논란 이후 홍상수 감독의 영화에만 출연하고 있다.

  '강변호텔'은 강변의 호텔에 공짜로 묵고 있는 시인이 오래 안 본 두 아들을 부르고, 같이 살던 남자에게 배신을 당한 한 젊은 여자가 강변 호텔에 방을 잡으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영화. 기주봉, 김민희, 송선미, 권해효, 유준상, 신석호 등이 출연했다.

  제71회 로카르노국제영화제 남우주연상, 제56회 히혼국제영화제 최우수 작품상, 최우수 각본상, 남우주연상 등 3개 부문을 수상했다.

  /sbs


· 중국, 카드 대신 얼굴 찍고 지하철 표 구매 가능해진다
· 오늘은 소비자 권익 보호의 날
· 승객에 "수치심 유발하니 겉옷 입어라" 한 항공사 '논란'
· 애인 산 채로 시멘트벽에 암매장…이탈리아 발칵
· 다섯가지 신고전화 '12315'로 통합 예정
· 제13기 전인대 제2차 회의 491건의 의안 접수
· 미국, 보잉737 MAX형 항공기 비행 잠정 중단
· 세계 부동산 부호 10위 중 7명이 중국인…1위는 헝다 쉬자인
· 전국 량회 조선족 대표위원들 적극 건언헌책
· 김웅 대표, 포용으로 소수민족문화 보호 발전의 길을 모색해야
칭다오, 임신부 교통카드 발급
흥미로운 춘제 민속
2019개 눈사람, 얼음의 도시에 등장
송화강 할빈구간 결빙
동영상
타향에 있어도 마음은 항상 고향에
'겨울왕국'은 여기...11만 얼음쪼각...
【미수다 연말기획】7개월간 양털눈...
절반 하늘이 아닌 더 큰 하늘을 떠이다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