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사회
중국, 카드 대신 얼굴 찍고 지하철 표 구매 가능해진다
//hljxinwen.dbw.cn  2019-03-15 10:52:20

  (흑룡강신문=하얼빈) 중국이 얼굴인식으로 지하철 표를 구매하는 서비스를 곧 실시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선전지하철 관리부문은 푸톈 지하철역에 얼굴인식 시스템을 설치하고 얼굴 인식으로 표를 대신하는 방법을 실험하고 있으며, 이 실험이 성공적으로 끝나면 이를 선전 지하철 모든 역에 확대할 방침이다.

  얼굴인식 시스템을 결제에까지 연결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얼굴인식 기계는 지하철 개찰구 입구에 마련돼 있으며, 승객은 여기에 얼굴을 비추고 입장하면 된다.

  기존의 지하철 이용객들은 표를 사거나 스마트폰으로 QR카드를 찍고 지하철을 탔으나 얼굴인식 시스템은 얼굴만 판독기에 인식시키면 되기 때문에 더욱 편리할 것이라고 당국은 전망했다.

  전문가들은 얼굴인식과 결제를 연결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며, 인공지능과 얼굴인식 분야의 또 다른 진보라고 입을 모으고 있다.

  한편 중국의 소비자들은 이미 얼굴인식 결제를 경험하고 있다. 그러나 보편적이지는 않다. 지난 2017년 1월 중국 KFC 항저우점이 얼굴인식으로 치킨 값을 결제하는 시스템을 처음으로 도입했다. 그러나 이용자는 많지 않은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외신

  


· 오늘은 소비자 권익 보호의 날
· 승객에 "수치심 유발하니 겉옷 입어라" 한 항공사 '논란'
· 애인 산 채로 시멘트벽에 암매장…이탈리아 발칵
· 다섯가지 신고전화 '12315'로 통합 예정
· 제13기 전인대 제2차 회의 491건의 의안 접수
· 미국, 보잉737 MAX형 항공기 비행 잠정 중단
· 세계 부동산 부호 10위 중 7명이 중국인…1위는 헝다 쉬자인
· 전국 량회 조선족 대표위원들 적극 건언헌책
· 김웅 대표, 포용으로 소수민족문화 보호 발전의 길을 모색해야
· 세계 가전·소비전자업계 축제- ‘AWE 2019’ 상해서 개막
칭다오, 임신부 교통카드 발급
흥미로운 춘제 민속
2019개 눈사람, 얼음의 도시에 등장
송화강 할빈구간 결빙
동영상
타향에 있어도 마음은 항상 고향에
'겨울왕국'은 여기...11만 얼음쪼각...
【미수다 연말기획】7개월간 양털눈...
절반 하늘이 아닌 더 큰 하늘을 떠이다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