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정치 > 외교
외교부, 인권문제 이용한 중국 내정 간섭 중지할 것 미국에 촉구
//hljxinwen.dbw.cn  2019-03-15 09:30:36

  (흑룡강신문=하얼빈) 미 국무부의 '2018년도 국가별 인권보고' 중국관련 부분이 재차 중국 인권상황을 비난한 것을 언급하면서 육강 외교부 대변인은 14일 중국측은 이에 대해 단호히 반대한다며 미국측이 색안경을 내리고 중국 인권상황을 객관적이고 공정하게 대하며 중국 내정에 간섭하는 것을 중지할 것을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육강 대변인은 이날 정례기자회견에서 미국측 보고의 중국관련 부분은 예전과 마찬가지로 이데올로기의 편견으로 충만되었으며 사실을 고려하지 않고 시비를 뒤섞어 중국에 대해 온갖 터무니없는 비난을 했다고 지적했다. 그는 중국측은 이에 대해 단호히 반대하며 이미 미국측에 엄정교섭을 제기했다고 밝혔다.

  육강 대변인은 중국정부는 인권문제에 높은 관심을 돌리고 인권문제를 보호 촉진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공화국 창립 이래 특히 개혁개방 40여년래 중국 인권은 큰 성과를 거뒀다며 중국 인민은 이에 대해 제일 발언권이 있고 국제사회도 주지한바라고 덧붙였다.

  육강 대변인은 중국인민은 계속 중국 특색의 사회주의 길을 따라 확고히 전진하면서 꾸준히 새로운 발전 성과를 거둘 것이라고 지적했다.

        /신화넷


· 간쑤, 인공조림으로 사막화 방지
· 베를린 장벽
· 술 하루 한잔만 마셔도 고혈압 위험
· 세계 가전·소비전자업계 축제- ‘AWE 2019’ 상하이서 개막
· 소통과 융합의 새시대를 열자
· 옌타이시조선족중노년예술단 새로 설립
· 칭다오조선족장식협회를 칭다오조선족건축자재장식협회로 불러주세요
· 진붉은 장미꽃을 여신들에게 바칩니다
· 여성은 꽃이라네~생활의 꽃이라네
· 녕안시조선족소학교, 방학간 촬영작품 전시회를 진행
칭다오, 임신부 교통카드 발급
흥미로운 춘제 민속
2019개 눈사람, 얼음의 도시에 등장
송화강 할빈구간 결빙
동영상
타향에 있어도 마음은 항상 고향에
'겨울왕국'은 여기...11만 얼음쪼각...
【미수다 연말기획】7개월간 양털눈...
절반 하늘이 아닌 더 큰 하늘을 떠이다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