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국제
한-조, 비무장지대 감시초소 한 곳씩 보존 합의
//hljxinwen.dbw.cn  2018-11-09 10:58:00

  (흑룡강신문=하얼빈) 한국과 조선 군사당국은 비무장지대의 감시 초소 각각 한 곳씩 완전히 파괴하지 않고 원형상태로 보존하기로 합의했다고 한국 국방부가 8일 성명을 발표했습니다.

  성명에 따르면 이달 1일 시작된 비무장지대 감시 초소의 시범 철수작업은 계획대로 진행되고 있습니다. 한국과 조선 쌍방은 감시 초소 중 일부분은 계속 보존할 가치가 있다고 인정하고 병력과 화기, 장비를 일체 철수하되 각각 한 곳씩 완전 파괴 대신 원형상태를 유지하기로 했습니다.

  성명에 따르면 한국측은 반도 동부해안에서 제일 가까운 초소, 다시 말하면 1953년 조선전쟁 정전협정 체결후 설립한 첫 초소를 보존하게 됩니다. 한국 국방부는 역사적 상징성 및 보존 가치, 차후 평화적 이용 가능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이 초소를 보존대상으로 선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조선측은 중간지대에 있는 초소 한 곳을 보존 대상으로 선정했습니다.

  한국측은 또한 한국과 조선 군사 당국은 보존한 초소시설이 군사적 목적에 사용되지 않도록 계속 상호 확인과 관리하게 된다고 밝혔습니다.

       /국제방송


· 2018 흑룡강성-한국 전라남도 경제무역상담회 개최키로
· 습근평, 상해시 고찰
· 중국국제수입박람회 자동차 전시관…고급 자동차 시선 끌어
· 중국국가도서관, 한국국회도서관과 MOU 체결
· 도쿄 디즈니, 크리스마스 퍼라이드 개최
· 習주석,미겔 디아스카넬 쿠바 신임 국가 지도자와 회담
· 띠띠 차내 록화 암호화 처리 시범운행, 문자신고 12개 도시로 확대
· 한국의 워니 크로스오버 오케스트라 칭다오에 온다
· 국제사회, 중국 인권 성과 높이 평가
· 띠띠 차내 록화 암호화 처리 시범운행, 문자신고 12개 도시로 확대
붓으로 가을을 그리다
케냐 장미, 중국수입박람회 참가 준...
中 광둥에서 제일 긴 유리다리, 하...
추석맞이 불꽃놀이
동영상
【설특집】미수다와 함께 한 2017년...
얼렁뚱땅 날씨..도대체 어떻게 건강...
ㅏㅑㅓㅕㄱㄴㄷㄹ..매일 문밖에서 ...
야~不服不行.. 한겨울에 한장의 팬...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