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라이프 > 건강
채소 생으로 먹는 것이 좋다? 익히면 영양소 70% 많아져
//hljxinwen.dbw.cn  2018-10-12 08:42:17

  (흑룡강신문=하얼빈) 채소와 관련한 가장 큰 오해는 생(生)으로 먹어야 몸에 좋다는 것이다. 그러나 익혔을 때 오히려 영양소가 늘어나는 채소가 적지 않다. 기름에 볶았을 때 몸에 더 좋은 채소는 무엇일가?

  당근·파프리카·호박 등 노란색·주황색 채소는 조리해 먹으면 효과가 극대화된다. 이런 채소에는 알파카로틴·베타카로틴·루테인 등 성분이 풍부하다. 이 영양소들은 심혈관계 질환 예방을 돕고 피부를 좋게 하는데 효과적이다. 이 영양소들은 기름에 녹는 지용성이므로 식용유와 함께 익혀 먹어야 흡수률이 60~70% 정도로 증가한다. 날것으로 먹으면 전체 함유된 영양소의 10%밖에 흡수되지 못한다. 단, 이런 채소에는 비타민C 흡수를 방해하는 아스코르비나아제라는 성분이 들어있으므로 비타민C가 풍부한 음식과 함께 먹지 않도록 한다.

  양파·마늘·배추·버섯 등 흰색 채소는 기름과 함께 볶아야 몸속에서 더 잘 흡수된다. 흰색 채소에는 알리신·케르세틴·인돌 등 영양소가 풍부한데 이는 혈중 콜레스테롤을 몸밖으로 내보내고 혈압을 낮추는데 효과적이다. 또 항염·항균 성분이 있어 면역력을 높이고 세균의 감염을 막는데 도움을 준다. 흔히 삼겹살을 먹을 때 곁들이는 마늘과 양파는 그냥 먹는 것보다 고기와 함께 구워 먹는 것을 추천한다. 양파와 마늘에 든 알리신은 돼지고기에 풍부한 비타민B1과 결합해 알리티아민으로 바뀌여 에너지 생성에 관여하기때문이다.

      /인민넷


· “여러분 보고싶어요”…판빙빙, 근황 공개
· 우리는 왜 사막에 가서 나무를 심는가?
· 흑룡강성 2874명 인민배심원 선임
· 2019년 대학입시 신청 10월 15일부터 개시
· 중국 네티즌, 펜스 연설에 코 웃음
· 習 주석, 중앙재정경제위 제3차 회의 주재
· 中외교부, 중러조 삼국 평화적 방법으로 반도문제 해결 공감
· 국경절 련휴기간 흑룡강성내 관광 열풍
· 국경절 련휴기간 흑룡강성내 관광 열풍
· 리커창 中 총리, 獨 기업책임자 접견
中 광둥에서 제일 긴 유리다리, 하늘 위 떠 있는 듯 ‘짜릿’
추석맞이 불꽃놀이
"쌀알 1억 개 세어 와라"…초등학교...
인도, 힌두 여신 시바로 분장한 학생들
동영상
五常朝鲜族中学建校70周年
2018년도 중국 조선어문 신조어 번...
판문점의 봄이 평양의 가을로 이어...
'도화향의 대부','동북의 袁隆平'--...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