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한민족사회
‘해금 외길인생’ 김철 전승인 첫 개인 음악회 개최
//hljxinwen.dbw.cn  2018-09-29 09:25:09
 
 

  (흑룡강신문=하얼빈) 두가닥의 줄로 인생을 연주하며 해금 외길을 걸어온 길림성급 해금 전승인 김철 연주자가 첫 개인 해금연주와 개인 작품음악회를 가졌다. 문화지킴이 김철 전승인은 연변의 첫 조선족문예류(文艺类)비물질문화유산 전승인이기도 하다.

  27일 오후, 《김철(해금, 작품) 음악회》가 연길국제회의전시예술쎈터 연예극장에서 열렸다. 전파와 전승은 반드시 동시에 진행되여야 한다는 취지로 기획된 이번 음악회는 연길시문화라지오텔레비죤신문출판국에서 주최하고 연길시조선족비물질문화유산보호중심에서 주관했으며 연변음악가협회, 연변가무단교향악단, 연변대학예술학원, 연변조선족전통음악연구회, 연길시음악가협회에서 공동으로 협조하였다.

  한편 리동식 지휘자가 지휘한 이날 음악회에서 대금을 연주한 리금호 연주자는 성급비물질문화유산항목 ‘금’ 전승인이고 케틀드럼(定音鼓)을 연주한 진경수 연주자는 주급비물질문화유산 ‘사물놀이(农乐长短)’ 전승인이다.

        /길림신문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
document.write(unescape("%3Cscript src='//tongji.dbw.cn/webdig.js?z=1' type='text/javascript'%3E%3C/script%3E"));
document.write(unescape("%3Cscript src='//tongji.dbw.cn/webdig.js?z=1' type='text/javascript'%3E%3C/script%3E"));
document.write(unescape("%3Cscript src='//tongji.dbw.cn/webdig.js?z=1' type='text/javascript'%3E%3C/script%3E"));
ype="text/javascript">wd_paramtracker("_wdxid=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