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라이프 > 건강
전문가: 자궁경부암 백신 접종시 HPV 류형 미신하지 말아야
//hljxinwen.dbw.cn  2018-09-26 10:16:42

  (흑룡강신문=하얼빈)자궁경부암 백신이 국내에서 륙속 출시되면서 한차례 ‘백신열’을 일으켰다. 기자는 최근 감숙성질병예방통제쎈터 면역기획소 소장 장효서를 취재했다. 그는 녀성 자궁경부암 백신을 접종시 자궁경부암 HPV 류형에 대해 너무 미신하지 말것을 건의했다.

  감숙성질병예방통제중심 면역기획소 소장 장효서의 소개에 따르면 HPV는 ‘인유두종 바이러스’ 영어이름으로 HPV 가족에는 많은 성원들이 있고 그중 소부분은 종양과 관계가 말접한바 이를 또 고위험성 HPV라고 부른다고 했다. 관련 의학연구에 따르면 99%의 자궁경부암은 모두 이런 류형의 바이러스에 감염되여 초래한 것이라고 한다. 16형과 18형의 HPV 바이러스는 자궁경부암을 초래하는 주요원인이다.

  장효서는 현재 출시된 2가, 4가, 9가 3가지 백신은 모두 예방효과가 있다고 밝혔다. 어떻게 선택할지는 개인의 경제력과 생활습관에 따라야 하는바 류형이 많을수록 효과가 더욱 좋다는 미신을 믿지 말아야 한다고 표시했다.

  그는 백신을 접종한 후에도 정기적으로 자궁경부암 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밝혔다.

  /인민넷 조문판


· 시진핑, 헤이룽장 시찰
· “총서기는 우리들에게 초유록을 기준 삼을것을 요구했습니다”
· 3세 어린이, 누렁이에게 물린 지 13일만에 사망
· 대흥안령의 방화감시원
· "내가 앉으면 내 자리" 막무가내 '고속철 점거녀'
· 中 천안문광장, ‘국경절’ 앞두고 초대형 꽃바구니 등장
· 중-러 외무장관, 유엔서 만나 다자간 자유무역 수호 확인
· 장백현조선족실험소학교 100세 생일 맞았다
· 감옥에서 특수한 만남
· 트럼프, 빠른 시일내에 김정은과 두번째 회담 진행할 것
"쌀알 1억 개 세어 와라"…초등학교 수학 숙제 두고 '논란'
인도, 힌두 여신 시바로 분장한 학생들
패션잡지 표지 장식한 ‘뚱뚱한’ ...
외아들 잃고 임신한 67살 여성 병원...
동영상
2018년도 중국 조선어문 신조어 번...
판문점의 봄이 평양의 가을로 이어...
'도화향의 대부','동북의 袁隆平'--...
한장에 2원짜리 과줄로 한가족 먹여...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