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English ·俄文 ·日文
 
    전체기사  |  흑룡강  |  정치  |  경제  |  사회  |  한민족사회  |  국제  |  진달래 작가방  |  톱 기사  |  사설·칼럼  |  기획·특집 PDF 지면보기 | 흑룡강신문 구독신청
您当前的位置 : > 스포츠·연예 > 연예
中 트랜스젠더 무용가 김성, 외국인 남편과 재혼식…이탈리아서 웨딩
//hljxinwen.dbw.cn  2018-08-27 09:15:22

  (흑룡강신문=하얼빈)중국의 트랜스젠더 무용가 김성(진싱)이 이탈리아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김성과 그의 남편인 한스는 18일 이탈리아에서 웨딩마치를 울렸다고 시나연예의 20일 보도를 인용해 TV리포트가 전했다. 재결합을 기념하는 결혼식이다.

  이날 김성은 새하얀 웨딩드레스를 입고 베일을 쓰고 새신부로 거듭났다. 남편도 화이트 턱시도에 흰색 모자를 쓰고 새신랑이 됐다.

  김성과 한스는 2005년 결혼했으나, 2006년 입양한 아들을 소학교에 보내며 문제가 생겨 남편과 부득이하게 이혼했다. 외국인과 결혼하면 법에 따라 입양 수속을 다시 해야 하고, 절차가 완료되려면 수년이 걸린다. 김성은 아이를 학교에 보내기 위해 남편과 이혼 절차를 밟아야 했다.

  랴오닝성 선양 출신 조선족인 김성은 중국을 대표하는 무용가이자 안무가로 중국 정부로부터 최초로 인정된 트랜스젠더다. KBS '인간극장' 등 한국 방송에서도 몇 차례 소개되며 화제가 된 바 있으며 영화 '성냥팔이 소녀의 재림' '옹박2'에도 출연했다. 중국의 인기 토크쇼 '김성쇼'의 진행자로도 활약한 바 있다.


· 4차산업 선도 꿈꾸는 조선족 경영인
· 열날 때 커피? 아플 땐 피해야 할 '건강' 먹을거리 4
· [예술살롱] 꿈 속에서나 볼 수 있는 환상적인 경치
· 바이오균 친환경 산업 선두주자 꿈꾸는 조선족투자인들
· 바이오균 친환경 산업 선두주자 꿈꾸는 조선족투자인들
· 중국산 가전제품 인기에 한국 해외직구 급증…상반기 35%↑
· 中 안후이, 온라인 강좌로 도시와 농촌의 교육 격차 줄여
· 중국-유럽 열차 운영대수 누적 9000대 돌파
· 중국, 세계무역기구에 미국 기소
· 중국, 러시아 카잔에 6번째 총령사관 개관
스위스 취리히 연극 축제에 등장한 '나무'
외아들 잃고 임신한 67살 여성 병원...
"올여름 휴가 여기 어때?" 나무 위 ...
인형인 줄…너무 예뻐서 난리 난 5...
동영상
바이오균 친환경 산업 선두주자 꿈...
세 한국 젊은이의 중국 려행기
다시 같이 살 수 있을까
대림역에 핀 진달래
포토
회사소개   |   신문구독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편집기자채용   |   저작권규약